고성군 유스호스텔건립사업 연내 준공…100억원 조기 확보
24.04.17
017b555732dce26f5afca1b53ff7de3463106c17f1b3923d3fe8d1f0af1513b2e3af182c389b8ed9547623644bce6e9955b058731bc476d2fcc4a6f83d26de2d

고성군(군수 이상근)이 유스호스텔 건립사업에 필요한 사업비 73.8억 원을 조기 확보해 올해 연말 준공에 청신호가 켜졌다.

고성군 관계자에 따르면 2024년 고성군 유스호스텔 당초예산 26.4억에서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추가로 73.8억원을 조기 사용할 수 있도록 승인받아 총 100억 원의 예산을 확보하게 됨으로써 연내 준공을 목표로 사업추진이 가속화 될 전망이다.

고성군이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유스호스텔 건립사업은 숙박시설 부족 문제를 해소하고 마이스(MICE: Meeting, Incentive tour, Convention, Exhibition) 산업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적으로, 2023년 3월에 착공해 현재 약 30%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지역 내 여론 등 여러 사정으로 인해 2년 가까이 사업이 중단됨에 따라 자재비, 인건비 등 물가가 크게 상승되었고 체류형 관광객 유치 및 마이스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품격 있고 차별화된 유스호스텔 건립을 위해 추가 사업비 확보가 절실했다.

94f75e609e3a79a105dd18bfa4bfb754530bdf2ff04c15672df6a776de14c1368c742b550214ef9f33d1d9fbe14b749765546d5685617cf846e9f3f3d9a5b5b1

이에 군은 연내 준공을 목표로 물가 상승분을 비롯한 유스호스텔 내부 설계 변경을 위한 사업비 확보를 위해 지역구 국회의원 및 산업통상자원부,한국전력공사 전력기금사업단을 방문해 추가 사업비 확보가 시급함을 건의했다.

고성군은 이번 발전소 주변지역 지원사업 특별지원 추가 예산(73억 8천만 원)을 확보함에 따라 물가 상승분을 비롯한 관련법 변경에 따른 설계 기준 내용 보완, 퀄리티를 높이기 위한 개선사항 등을 반영한 설계 변경을 통해 사업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고성군 유스호스텔 건립사업’은 2021년 10월 공사가 중지된 이후 2023년 3월 재착수하여 2024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연면적 7,199㎡, 47개 객실, 수용인원 234명 규모로 신축되고 있으며, 국제회의·연수·워크숍·전시회 등 마이스(MICE) 산업을 수행하기 위한 300명 규모의 대형 컨벤션홀도 갖추어져 있어 단순한 숙박시설이 아닌 고성군의 대표건물이자 미래를 위한 기반 시설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공유하기
광고보고 콘텐츠 계속 읽기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뉴스
부산시, 16일부터 무단 방치된 개인형 이동 장치(PM) 견인
05.16
뉴스
민주노총 경남본부, "올해 경남에서 중대재해로 20명 사망"…총력투쟁 선포
05.14
뉴스
홍준표 시장, "자기 여자 보호 못하면서 5천만 지킬 수 있나"
05.14
뉴스
이재명, 입원치료 마치고 엿새만에 퇴원…16일 당무 복귀
05.14
뉴스
검찰, '이화영 뇌물·쌍방울 대북송금' 김성태, 징역 3년6월 구형
05.14
뉴스
이창수 중앙지검장, "김여사 수사, 법·원칙 따라 진행"
05.16
뉴스
'여름 감기' 퍼지나…파라 인플루엔자 한달새 3배 급증
05.16
뉴스
사퇴여론 귀 막고 KFA 회장 '4선 의지' 드러내는 정몽규 회장
05.16
뉴스
부산시, '관광 일자리 페스타' 50개 기업 정규직 채용
05.16
뉴스
박성재 법무부장관, "대통령실 인사설은 장관 무시"
05.16
뉴스
김건희 여사, 한-캄보디아 정상 오찬 참석…153일 만에 공개일정
05.16
뉴스
민주, 22대 국회 상반기 국회의장 후보에 우원식 선출
05.16
뉴스
20일 통일교육 주간 개막…어린이 위한 '통일 드림랜드' 등
05.16
뉴스
지난해 퇴직연금 적립금 총 382.4조…지난해 수익률 5.26% 기록
05.16
뉴스
창원국가산단 악취실태조사로 대기환경 개선 실시
05.16
뉴스
제1회 김해한우축제 개최…“30% 할인 한우구이 맛보고 공연도 즐기고”
05.16
뉴스
민주노총 "노란봉투법·근로기준법 확대가 우선"
05.16
뉴스
7월부터 차량 내비게이션에서 ‘홍수 경보 지역’ 알려준다
05.16
뉴스
제136기 해군사관후보생 명예달리기 훈련 실시
05.16
뉴스
‘대산파크골프장 위·수탁 협약 해지’ 가처분...법원에서“기각”
05.13